진영글로벌(대표 김동식)은 PCT필름을 기반으로 한 FFC를 개발, 고객 승인을 완료하고 양산을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자동차 섀시용 전자부품에 우선 적용된다.

진영글로벌은 차량용 와이어하네스 전문 업체로, 국내 완성차 인증 ‘SQ’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매출액 205억원을 기록했고, 올해부터 전기차용 FFC, 자율주행(ADAS) 차량용 사출안테나, 차량용 MoF 시장에 진입해 오는 2020년 매출액 500억원 이상을 달성한다는 목표다.

소스: 진영글로벌, 차세대 연성평면케이블 국내 완성차 공급 – 온라인 디지털 경제미디어 키뉴스(KINEWS)

카테고리: News